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강원도 동해시에 위치한 '베니키아프리미어 동해보양온천호텔' 사진= 한국관광공사 제공.

한국관광서비스평가협회(이하 KOTMA)가 전국 베니키아호텔을 대상으로 서비스 평가를 실시한다. 


KOTMA 사무국은 “한국관광공사 산하 베니키아사업단과 오는 12월18일까지 ‘2020년 베니키아 가맹호텔 미스터리쇼핑 계약’을 체결, 호텔 서비스 평가를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대상은 국내 소재 39개의 베니키아 가맹 호텔이다. KOTMA는 소속 전문 평가위원을 해당 호텔로 파견, 불시에 서비스평가를 진행하는 이른바 ‘미스테리 쇼퍼’ 운영을 통해 서비스 개선을 지원한다. 


현장 점검에는 KTSEC이 자체 개발한 모바일 모니터링 시스템(이하 MMS)이 활용된다. MMS는 호텔, 병원, 리조트, 골프장, 쇼핑센터, 은행, 카페테리아 등 서비스 업종의 품질 및 서비스 수준을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모바일 시스템이다. 


서비스 현장에서 서비스평가위원은 MMS를 통해 현장 서비스 개선사항 등 사전에 설계된 필수사항 체크 결과를 실시간 모바일 앱으로 데이터룰 전송한다. 결과는 온라인 스트리밍을 통해 서버로 집계, 자동으로 결과가 산출된다. 


현장을 점검하고 느낌을 기억했다가 설문에 응하는 기존 방식과 달라 기억감퇴나 혼선 등의 오차를 줄일 수 있다는게 협회측 설명이다. 


김진수 한국관광서비스평가원장은 “이번 프랜차이즈 호텔의 평가와 더불어 향후 국내 호텔산업 뿐만 아니라 공공서비스, 프랜차이즈 등 서비스산업 전반에 걸쳐 서비스 품질을 향상 시킬 수 있는 플랫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KOTMA는 2019년 9월 관광과 서비스 평가 관련 업계 및 산업계, 학계 등 전문가들이 참여해 국내 서비스산업 질적 성장을 위한 연구와 정보교류, 컨설팅 등을 지원하기 위해 설립됐다. 


김산 기자 sane@segyetv.com

[저작권자ⓒ 세계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29 13:58: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