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소비 진작 통해 코로나19 이겨낸다...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 11월 1일 개막
  • 기사등록 2020-10-23 14:40:54
기사수정

국민들의 얼어붙은 소비심리를 일깨워 코로나19를 이겨내기 위한 국내 최대 쇼핑축제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코세페)가 내달 1일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된다.


산업통상자원부와 코리아세일페스타 추진위원회는 23일 간담회를 열고 내달 1일부터 15일까지 진행되는 코세페의 행사 계획과 방향을 발표했다.


올해 코세페 행사 참여 업체 수는 지난해의 두 배 가까이인 1328곳(21일 기준)가 참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참여업체수(704곳)의 두 배 수준이며, 2016년 코세페 개최 이래 최대 규모다.


자동차, 의류, 가전, 화장품 등 소비재 제조업체가 지난해보다 두드러지게 증가했다. 통신사는 휴대폰 지원금을 상향할 예정이다. 유통업계에서는 백화점, 편의점 등 채널 뿐 아니라 52개 브랜드의 프랜차이즈도 참여한다.


참여업체들은 다양한 온·오프라인 할인 행사를 진행하고, 각종 사은품·경품 이벤트도 연다.


특히 전국 지방자치단체 17곳이 참여해 전국적인 규모의 행사로 판이 커졌다. 전자상거래(e커머스) 업체의 참여를 통한 해외 역직구 판촉전도 진행한다.


정부도 소비쿠폰 재개, 소득공제 한도 상향, 자동차 개소세 인하, 유통업계의 판촉 비용 분담 의무 완화 등 가용 자원을 총동원해 이번 행사를 경기 반등의 계기가 되도록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저작권자ⓒ 세계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23 14:40: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